과기한림원 9대 이사장에 이명철 전 원장 선임

핵의학 연구 중흥시킨 주역으로 평가받아

가 + 가 -

김인한 기자 - 2019.03.12

이명철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전(前) 원장이 제9대 이사장에 선임됐다. 임기는 2022년 2월까지 총 3년이다. 

과기한림원은 지난 8일 '2019년 제1회 임시이사회'를 개최하고 이명철 신임 이사장을 선임했다. 이 이사장은 국내 핵의학 연구 분야를 중흥시킨 주역으로 평가받는다. 세계핵의학회장에 선출되는 등 국제적인 명망도 받고 있다. 

이명철 신임 이사장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서울대 의대 교수와 가천의대 길병원장, 한국방사선진흥협회장, 국군수도병원장,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부의장, 한국과학기술한림원장 등을 역임했다.

이명철 신임 이사장은 취임 소감을 통해 "한림원장 경험을 바탕으로 이사회가 맡은 임무를 충실히 이행하도록 돕겠다"며 "국가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는 한림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