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솥·화장품 新기술 등···'대한민국 엔지니어상' 5人

과기부-산기협, 현충민·백영현·심민경·이미영·강소영 씨 선정

가 + 가 -

김지영 기자 - 2019.07.08

(왼쪽부터) 현충민 삼성중공업 프로와 백영현 유니온커뮤니티 연구소장이 7월 대한민엔지니어상 수상자로 선정됐다.<사진=과기부 제공> (왼쪽부터) 현충민 삼성중공업 프로와 백영현 유니온커뮤니티 연구소장이 7월 대한민엔지니어상 수상자로 선정됐다.<사진=과기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회장 구자균)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7월 수상자로 현충민 삼성중공업 프로와 백영현 유니온커뮤니티 연구소장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현충민 프로는 선박 및 해양플랜트 구조물의 역세팅 조립기술과 관련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적용해 우리나라 조선·해양산업 경쟁력 확보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백영현 연구소장은 금융거래시 사용되는 디지털 도장스캐너 및 지문인식 시스템의 위조 생체지문 판별기술을 개발·상용화해 우리나라 금융산업 성장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왼쪽부터)심민경 아모레퍼시픽 수석연구원, 이미영 구첸 파트장, 강소영 투비소프트 수석연구원이 여성부분 상반기 엔지니어상 수상자로 선정됐다.<사진=과기부 제공>(왼쪽부터)심민경 아모레퍼시픽 수석연구원, 이미영 구첸 파트장, 강소영 투비소프트 수석연구원이 여성부분 상반기 엔지니어상 수상자로 선정됐다.<사진=과기부 제공>

이와는 별도로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여성부분 상반기 수상자로 심민경 아모레퍼시픽 수석연구원, 이미영 구첸 파트장, 강소영 투비소프트 수석연구원을 선정했다. 

심민경 수석연구원은 화장쿠션의 분산방식에 타산업 분산기술을 융복합했다. 특히 입자크기를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고출력 분쇄공정인 '신밀링공정'과 커버 색소를 기존 오일이 아닌 물에 분산 안정화시키는 '내상분산기술'을 적용해 우리나라 화장품산업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미영 파트장은 전기밥솥에 적외선 감지부를 적용해 소비자들이 원하는 다양한 밥맛을 구현할 수 있는 정밀한 온도 제어 연산방식(알고리즘)을 개발해 우리나라 주방가전 시장의 기술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강소영 수석연구원은 인터넷 환경과 이동통신 환경의 애플리케이션을 모두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플랫폼을 개발해 기업과 개발자의 생산성 및 효율성 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수상자들은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미래과학기술을 선도하는 엔지니어로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기술개발에 여러 지원을 아끼지 않은 회사와 동료에게 진심의 감사를 드린다"라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