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 조성 본격

'KDI 공기업 예비타당성조사' 성공···맞춤형 산업시설 용지 공급

가 + 가 -

길애경 기자 - 2019.06.03

대전시 유성구 안산동과 외삼동 일원에 조성되는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로 본격 추진된다.<사진= 대전시>대전시 유성구 안산동과 외삼동 일원에 조성되는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로 본격 추진된다.<사진= 대전시>

대전 유성구 안산동과 외삼동 일원에 조성되는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 조성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대전시(시장 허태정)는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 조성사업'이 KDI(한국개발연구원·원장 최정표)의 공기업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고 3일 밝혔다.

안산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는 유성구 외삼차량기지에서 남세종IC 부근 북유성대로를 중심으로 122만4000m² 규모에 국방산업이 집적된 특화 산업단지로 조성된다. 대전은 ADD(국방과학연구소),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국방관련 학교들이 위치해 전문 인력과 기업 육성을 위한 인프라가 충분하다는 분석이다.

이 사업은 한국토지주택공사를 사업시행자로 2020년까지 투자선도지구 지정완료와 그린벨트 해제 등 행정절차를 완료할 예정이다. 2021년부터 보상과 공사에 착수할 계획으로 총사업비 5854억원이 투입된다.

대전시는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의 조기 활성화를 위해 기업유치와 홍보를 적극 추진키로 했다. 또 기존 획일적인 산업시설용지 공급방식에서 탈피, 맞춤형 산업시설용지로 공급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공기업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로 사업이 본격화 될 것"이라며 "국내 최대 국방산업 인프라를 구축하고 연구 전문 인력과 연계한 집적된 첨단국방융합산업단지로 조성해 국방산업에 특화된 거점지역으로 성장시키겠다"고 강조했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