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교육 혁신 이룬 교원 포상···"미래형 인재 필요"

10일 오후 1시부터 KAIST E9동 '정근모콘퍼런스홀'서 개최
'KAIST 교육 혁신의 날' 올해 첫 제정···대상 2명, 우수상 4명

가 + 가 -

김인한 기자 - 2019.05.09

KAIST(총장 신성철)는 10일 KAIST '정근모콘퍼런스홀'에서 '2019 KAIST 교육 혁신의 날'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열리는 이번 행사는 KAIST가 교육 혁신을 만든 교원을 포상하고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우수 사례를 학내 구성원과 외부에 공유해 교육 혁신 가치를 확산한다는 취지다. 임형규 KAIST 동문장학재단 이사장과 이수영 발전재단 회장이 기부한 기금이 밑거름이 됐다. 

KAIST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역량 있는 인재 육성과 교육 혁신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는 시대적 요구를 반영해 KAIST 교육 혁신의 날을 제정해 시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시상은 ▲링크제니시스 최고교수상(LINKGENESIS Best Teacher Award) ▲이수영 교수학습혁신상 등 두 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해 대상 1명, 우수상 2명을 각 부문에서 선정한다. 대상 수상자 2명에겐 1000만원, 우수상 수상자에겐 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링크제니시스 최고교수상' 부문에 대상 이태억 산업및시스템공학곽 교수(좌), '이수영 교수학습혁신상' 부문에 대상 문일천 산업및시스템공학과 교수(우). <사진=KAIST 제공>'링크제니시스 최고교수상' 부문에 대상 이태억 산업및시스템공학곽 교수(좌), '이수영 교수학습혁신상' 부문에 대상 문일천 산업및시스템공학과 교수(우). <사진=KAIST 제공>

링크제니시스 최고교수상은 창의·도전·배려 정신을 함양한 인재양성, 융 ·복합 교육, 메타지식 확산 등에 기여한 교원에게 시상한다. 대상은 이태억 산업및시스템공학과 교수, 우수상은 한순규 화학과 교수와 김영철 원자력및양자공학과 교수가 받는다.  

이수영 교수학습혁신상은 최근 5년 이내에 '에듀케이션 4.0'과 'KAIST MOOC'(온라인 공개강좌)에 참여하고 교수법 혁신과 교육 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교육 수준을 향상한 교원이 상을 받는다. 대상은 문일철 산업및시스템공학과 교수, 우수상은 박성홍 바이오및뇌공학과 교수와 이재우 생명화학공학과 교수가 영예를 안는다. 

신성철 총장은 "교육 혁신을 통해 창의, 협업, 융합, 배려 능력을 지닌 인재를 양성해 세계 과학기술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겠다"며 "이를 통해 국가와 인류 번영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10일 열리는 행사에는 수상자 6인의 교육 혁신 사례가 소개된다. 또 켄 로스(Kenn Ross) 미네르바 스쿨 아시아 총괄 디렉터가 특별연사로 초청돼 글로벌 교육 혁신 사례, 미래 대학의 역할 등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