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혁신 생태계 경험할 예비창업가 모집해요"

중기부, 오는 11일부터 예비창업가 모집
예비창업가에 글로벌 사업화 위한 교육, 액셀러레이팅 제공

가 + 가 -

김인한 기자 - 2019.03.10

창업 열정을 보유한 대학생,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창업가에게 이스라엘 혁신 생태계를 경험할 기회가 주어진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선진 창업생태계를 갖춘 이스라엘 명문대학과 이스라엘의 대표적인 액셀러레이터와 협력해 '이스라엘 기업가정신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선정된 예비창업가는 이스라엘 현지에서 기업가정신 교육프로그램과 창업 액셀러레이팅(보육) 프로그램을 제공받는다.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테크니온 공대'는 지난 20여 년간 재학생과 졸업생이 총 1600여 개의 창업기업을 세워 총 10만 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테크니온 공대는 이스라엘 혁신창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명문 대학으로 1924년에 설립된 이스라엘 최초의 근대식 대학이다.

테크니온 공대가 제공하는 기업가정신 교육 프로그램은 기업가정신 트렌드 학습, 팀 단위의 사업 아이디어 발굴 및 전문가 멘토링 등으로 구성된다. 교육에 참가한 전 세계 청년들과의 네트워킹은 물론 이스라엘의 성공한 스타트업과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준비됐다.

현지 AC·VC는 물론 이스라엘에서 활동 중인 글로벌 대기업과 혁신 스타트업과의 네트워킹을 중심으로 액설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할 'Techforgood'사는 이스라엘 혁신청으로부터 창업비자 취득 추천기관으로 지정받은 액셀러레이터다. 마이크로소프트, 휴렛팩커드(HP) 등의 글로벌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중기부는 운영기관인 창업진흥원과 함께 모집단계에서부터 테크니온 공대와 Techforgood사를 참여시키고 현지 적응을 위한 사전교육을 진행했다. 또 글로벌 VC를 대상으로 피칭기회 부여 등 다양한 후속 프로그램을 마련해 지원 프로그램이 실질적인 해외 진출 성과와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김문환 중기부 해외시장정책관은 "우리나라 청년과 창업가들이 지위·나이 등에 구애받지 않고 토론하며 실패에 대한 두려움 없이 도전하는 기업가정신을 함양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면서 "이스라엘의 혁신 생태계를 경험해 글로벌 창업을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테크니온 공대의 기업가정신 교육 참가신청은 오는 11일부터 29일까지이며 K-Startup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Techforgood사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참가신청은 22일부터이며 마찬가지로 K-Startup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