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간브리핑] 머스크는 리스크?

가 + 가 -

강교민 수습 기자 - 2018.09.20

세계 최고의 혁신가로 엘론 머스크가 꼽혀왔습니다. 그런데 머스크는 최근 상장폐지 발언, 마리화나 흡입 등 돌출행동에 신뢰를 잃고 있습니다. 머스크는 아무 문제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공한 기업가와 아이디어가 많았던 사람. 결과가 어떨지 궁금합니다.

기술의 발달로 '노동 종말 시대'가 온다는 주장이 있습니다. 노동 종말 시대가 오면 평등한 사회가 될 것 또는 더 큰 불평등 구조가 될 것 등 의견이 다릅니다. 기술의 발전과 함께 인간성을 상실하지 않는 방법이 같이 가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조선일보] 머스크, 리스크
요즘 실리콘밸리에서는 "자유롭게 일하고 싶으면 구글, 업무가 많더라도 성장 가능성을 중시하면 아마존을 가라. 단 어떤 경우에도 테슬라에는 가지 마라"는 말이 나온다.

[중앙일보] 상위 0.001%가 영생하는 초계급사회 오나
수백 년 후 인간은 ‘스택(stack)’이라는 장치를 신생아의 뇌에 심어 기억과 의식을 저장하게 됩니다.

[중앙일보] 관광도시는 어떻게 탄생하는가
우리에게는 걸어서 갈 수 있는 놀이터와 도서관이 가득 필요하다. 그 벤치에서 이국의 관광객이 안전하고 불편 없이 쉴 수 있으면 그게 관광도시다.

[중앙일보] 일감 몰아주기 규제에 … 팔고 쪼개는 대기업
현대차그룹은 2015년 일감 몰아주기 규제가 시행되자 정몽구 회장 등 총수 일가가 갖고 있던 현대글로비스·이노션 등 계열사 지분율을 각각 29.9%로 낮췄다.

[조선일보] 독자개발 75t급 엔진 달고… 시험용 발사체 내달 발사
2013년 나로호 발사에 성공했지만 핵심인 1단 로켓을 러시아에서 들여와 더 이상 국산 발사체로 개발하지 못했다.

[매일경제] 태종대 자살 막은 母子像…평생 사랑을 조각하다
1976년 높이 2m, 너비 1m에 이르는 조각가 전뢰진(90) 작품 `모자상`을 설치한 후 자살률이 큰 폭으로 줄었다.

[한국경제] '반값 연봉' 광주 車공장 실험, 좌초 위기
현대차는 당초 3000만원대 연봉을 검토했지만, 노동계는 4000만원 이상을 줘야 한다고 주장했다.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