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 비켜~ 든든한 보양 오리훈제 '그곳에 가면'

가 + 가 -

한효정 기자 - 2018.08.14

말복에도 더위는 여전하다. 지친 몸에 활력을 넣기 위해 남선공원 근처에 있는 오리 전문점 '그곳에가면'을 찾았다.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점심특선으로 나오는 오리훈제가 이곳의 인기 메뉴다.









◆메뉴
점심특선 8000원/ 오리훈제 1만2000원(1인분)/ 주물럭, 로스 1만3000원(1인분)/ 들깨수제비 6000원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URL

네티즌 의견

0/300자

등록하기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